“세대·민족·단체간 교류 강화”